보도자료

로마의 새로운 이야기를 만나세요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 Explore myself
  • Know myself
  • Love myself

커닐링구스를 재현한 여성 섹스토이의 탄생: 여성들의 오르가즘을 위해 디자인부터 설계까지 진행한 로마의 여성팀장 다미를 만나다

넷플릭스 인기 드라마 〈섹스라이프〉의 여주인공 빌리는, 멋진 남자와 결혼해 가정을 이뤘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부부는 섹스리스가 된다. 잠 못 드는 밤이면 그녀는 전 남자친구 브래드와의 섹스 라이프를 떠올리며 바이브레이터를 꺼내 든다. 한국도 빌리처럼 여성 자신의 삶을 위해 자위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여성들이 늘어났다. 근래 3–4년간 여성용 섹스토이에 대한 인식은 극적으로 바뀌었다. 그리고 최근, 한국 최초로 여성용 섹스 토이를 개발하는 팀이 등장했다. 한국 여성들의 정서를 반영해 한국 여성들이 가장 만족할 수 있는 성감을 제공하는 성인용품을 만든다. 큐피스트는 국내 소개팅 앱 ‘글램’으로 유명한 회사다. 소개팅 회사가 웬 섹스 토이냐고 생각할 수 있다. 그러나 큐피스트의 철학은 ‘외로움을 없애는 것’이다. 꼭 타인과의 사랑일 필요는 없다. 자위는 세상에서 제일 사랑하는 자기 자신과 나누는 섹스라고 하지 않는가? ‘나를 사랑하는 가장 솔직한 방법’을 고민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왜 그들은 여성을 위한 섹스토이를 만들기로 했을까? 김수희(ㅍㅍㅅㅅ 에디터, 이하 김): 자기소개를 부탁드립니다. 다미: 로마팀 리드를 맡은 비즈니스 디벨로퍼 다미입니다. 더 많은 사람이 사랑하며 행복하게 살도록 돕는다는 비전으로 일합니다. 김: 구체적으로 어떤 일을 하세요? 다미: 다양한 여성용 섹스토이를 개발하고, 엄선해서 판매하고 있습니다. 8월에는 국내에서 최초로 개발된 섹스토이인 ‘로마 글로스 이지핏’을 출시해서 판매 중입니다. 이미 사전예약 물량 약 300개가 빠르게 소진되었어요. 현재는 2차 물량 예약 중인데, 1차 때보다 반응이 더 좋네요. 김: 어쩌다 로마 팀에서 첫 스타트를 끊게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다미:

소개팅 앱 ‘큐피스트’, 외산 장악한 성인용품 시장에 도전

소개팅 애플리케이션(앱) 글램을 운영하는 큐피스트가 외산이 장악한 국내 성인용품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이르면 이달 말 첫 야심작 ‘로마(Loma) 캔들’을 출시한다. 남성 전용 기구다. 기존 제품과 달리 소비자 선택권을 확대했다. 로마 캔들은 속인 빈 양초 모양이다. 내부 설계 패턴, 압박 강도, 부드러움 정도에 따라 다섯 가지 종류로 구성했다. 린 스타트업 방식으로 제작했다. 빠르게 제품을 선보인 뒤 고객 반응에 따라 개선 작업에 나서는 전략이다. 로마 캔들은 1년 3개월에 걸쳐 이 같은 과정을 일곱 차례 반복했다.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서다. 촉감, 사용 만족도, 세척 용이성을 극대화했다. 가격은 2만원대 후반이다. 라이트 버전도 내놓는다. 외관은 종이컵에 빵이 올려진 ‘머핀’과 닮았다. 작고 세척이 간편해 휴대용으로 적합하다. 내부를 들여다보면 제품별 경도와 설계 패턴이 제각각이다. 한 차례 고객 피드백을 받은 상태다. 10월 출시를 목표로 완성도를 끌어올리고 있다. 판매가는 6000원대 후반이다. 큐피스트 자체 이커머스 로마(loma.xyz)에서 구매 가능하다. 국내에선 구하기 힘든 외산 제품을 선별해 팔기도 한다. 시장 검증이 끝난 일반 제품도 살 수 있다. 국내 섹스토이 시장 규모는 2000억원대 중반으로 추정된다. 3년 후 4000억원대로 두 배가량 성장할 전망이다. 외산 비중이 99%에 육박한다. 남성용은 일본, 여성용은 독일 제품이 석권했다. 큐피스트는 성에 대해 쉬쉬하는 문화를 깨부술 방침이다. 모두가 사랑할 수 있는 세상을 꿈꾼다. 소개팅 앱만으로는 현실화하기 어렵다고 봤다. 섹스토이 시장에 진출한 이유다. 안재원 큐피스트 대표는 자위라는 단어를 로마로 대체, 나를 사랑하는 가장 솔직한

뉴스레터 구독

이벤트 할인부터 신제품 테스터 지원까지!
놓치지 않고 싶은 이벤트를 메일로 받아보세요

이메일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이메일 주소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